예장통합 수호연대, 44개 노회 약 300여명 이상이 발기인 신청

12.17일은 김동호, 12. 20일은 반동호( 소기천, 공헌배, 이정환목사)가 발제

基督公報 | 입력 : 2018/12/14 [22:21] | 조회수: 342

예장통합교단 교회수호 연대 모임이 44개 노회에서 약 300여명 이상이 발기인 신청을 했다. 발기인과 강사는 본교단을 우선적으로 한다. 예장통합 5개 권역 회장들이 모두 발기인 신청을 했다. 이 모임은 교단의 교회가 김동호목사나 외부의 언론들, 통합교단과 상관없는 세반연과 같은 단체에 의해서 교회가 파괴당하고 무너지는 것에 대해서 "이래서는 안되겠다" 하여 전국에서 관심을 드러낸 것이다. 반동호 반세반연의 입장에 선 사람들이다. 12. 17일 모임에는 김동호목사가 발제를 하지만 12. 20일 모임의  발제는 장신대 소기천 교수, 기독교학술원 공헌배 교수, 이정환목사가 맡기로 했다. 이들은 모두 반동호 입장을 견지하는 사람들이다.

 

이 날 사회는 전재판국장 이경희 목사가 보고, 축사는 김연현목사가 하기로 했다. 모두 법적인 면에 있어서 명성교회가 하자가 없다고 판단하고 명성교회를 교단안에서 축출하지 않고 지켜야 한다는 데 뜻을 같이하는 사람들이다. 호남에서도 많은 사람들이 참석을 예정하고 있다. 전국 65개 노회중에서 44개 노회의 사람들이 고르게 지지하고 있다. 

 

1,000여명 이상 참석할 것

 

최목사는 이날 행사에 대해 전국에서 약 500여명 이상의 목사와 장로가 참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고, 나머지는 일반 교인들이 참석하여 약 1,000여명 이상이 참석할 것이라고 내다보고 있다. 최목사는 12.20일 모임후에도 앞으로 지속적으로 매달 한번씩 모임을 가져 교단의 정체성을 분명히 할 것이고, 교단의 재판국이나 법리부서가 하는 일을 감시하고, 교단외부세력이나 교단 내부세력들이 교회를 파괴하는데 앞장서지 못하도록 교단교회를 수호하는데 노력을 할 것이라고 했다. 

 

반명성과 친명성의 세대결 양상

 

최목사는 매일 발기인의 숫자가 늘어나고 있다며 다음주 목요일까지는 500여명 이상이 될 것이라고 하여 사실상 그리스도의 몸된 교회를 수호하고자 교단내 영적인 혁명이 발생하고 있고, 그리스도의 교회를 수호한다면 앞으로도  계속 영적인 혁명의 불은 꺼지지 않아야 할 것이라고 했다. 이번 모임은 반동호, 반세반연, 반언론의 성향을 띠면서 친명성의 성향을 띠고 있다고 볼 수 있다. 결국 12. 17일 반명성모임과 12. 20 친명성의 세대결의 양상이 될 수 있다.         

 

 

예장통합 정체성과 교회수호(예정연) 연대 결성 발기인 (목사님과 장로님만 명단 올림) * 단, 대회 당일 12.20.(목) 오후 2시 목사님과 장로님들은 발기인 명단에 올리고 참가는 평신도들도 가능합니다. 12/20일까지 계속 발기인 명단 접수중입니다,


2018.12.14.일 오전 9시까지 발기인 명단 등재 희망자입니다.


본 교단 목사.장로만 발기인 해당

 

최경구목사,오길용목사,오금용목사.최명진목사.박재갑목사,박신철목사,박요셉목사,권상오목사,김정흠목사,구교황목사,배광호목사,우면하목사.인광운목사.윤대영목사.김신호목사.이추열장로,여형오장로,이원재장로,이용원장로,조웅행장로,이인숙장로,정정희장로(부천노회)공병의목사,노용근목사,최해진목사,임명운목사,이호국목사,한중석목사.김태성목사.이남재목사.이승길장로.이희동장로(포항)이대우장로,이석수장로,이용만장로,권경태장로,박상준장로,김창화장로,임성학장로(포항남)반석화목사,이경희목사,금우섭목사,김성한목사.김형빈목사(인천노회)이정환목사,김경상목사,김점동목사,현순명목사,이성태목사,윤두호목사(서울북노회)김연현목사(전북동노회)이대희목사,고대근목사,유경종목사,박신현장로,남삼욱목사.윤호식목사.장명수목사.김용국목사(서울동남노회)김영태목사,공대현목사,이창규목사,김영식목사,손방호장로,황금옥목사,김재근장로.조건호장로.황만수장로(대구동노회)이재수목사.소기천교수(충청노회)이정팔목사,황기식목사.강신미목사.최순식목사.김기방목사.김길영목사.김기태목사.최종호목사.김민철목사.김지영목사.이도행목사.김창기목사.김기동목사.최성덕목사.문익수목사.이종욱목사.백승돈목사.백현기목사(천안아산노회)이성호목사,이중열목사(경기노회)전현표목사,조창형목사,최기철목사,윤광구목사(서울서남노회)홍승철목사(서울강남노회)류보은목사(순천노회)이석형목사.최기삼목사(서울동북노회)김형태목사.조항길목사.이성무목사.이창수목사.유성만목사.신태식목사.감동원목사.김익중목사.오철환목사.이기영목사.유성상목사(충남노회),고백인목사,심상효목사,이경자목사.윤미열목사.김태호장로.심만석목사.김영규목사. 변경섭목사.이미옥목사.안철암목사.하태억목사(대전서),민영란목사(부산남),임현백목사(부산동노회)조좌상목사(강원노회)박영출목사,이성철목사,윤명근목사(진주남)황석규목사.배혜수장로(포항남노회)전원락목사,최영태목사,남기세목사,이지희목사.방기석목사.안성환목사.이대화목사.신순화목사.이중환목사.최상태목사.최연국목사.이재수목사.김철승목사.김철승목사.김성훈목사.김용식목사.김영태목사.황희주목사.성진호목사.강신근장로,장인수장로.김부배장로.유광열장로.조용호장로.정종문장로.임택상장로.김경한장로.김기환장로.정태식장로.서정혁장로.김은숙장로.이준장로.박병창장로.유웅열장로(대구서남노회)이상봉목사.현오율목사,김국종목사,김규진목사,정호용목사,정홍규목사.손방호장로.석의환장로.임상명장로.조규환장로.고승일장로.황만수장로.김상용장로.오영세장로.하동국장로.장원덕장로.김응록장로.우영재장로.이영규장로,방원석장로.이헌탁장로.임도규장로.박준표장로.김기우장로.이용하장로.김덕기장로.양재연장로.정도근장로.박경식장로.강병학장로.김기홍장로.조항장로.박표경장로(대구동노회)정성익목사.신용부장로(경남노회)임순만장로,박경석장로,박재천장로,박진태장로,김석환장로,양상주장로,조윤호장로,이기석장로,장지학장로,이동천장로,박연근목사,김은호목사,현오을목사(대구동남노회)최봉철목사.송홍기.오현환목사.하대홍목사.우상식목사,유철호목사,김기범목사.김병찬목사.김인환목사.유기영목사.김승도장로,김종부장로,류재돈장로,서광일장로,조점제장로,이기철장로,이승호장로.김상섭장로.전학수장로.박성도장로.박성식장로.김종웅장로.서충일장로.조용원장로.김경술장로.손성동장로.최홍경장로.이영규장로.김호남장로.박석남장로.하장대장로.박재룡장로.김일곤목사.오현준목사.김태년목사.김정화목사(진주남노회),양기만장로.하대웅목사(진주노회),김영호목사,공동영목사(광주동)박은성장로,김성환목사,김명기목사,김성태목사(인천동)오경훈목사,고동환목사,이한응목사,이수갑목사.조도연목사(평양노회)권하원목사(대전)조남건(울산노회)박영섭목사.권정호목사.김한식목사.공헌배목사,김시용장로.안병주장로,민영기목사.김진섭목사.김창진목사.김기태목사.문병조목사.김주섭목사,김명득목사.김오석목사.박근철목사.이종순목사.이재하목사,박경서목사,류재록목사.김한식목사.박지현목사.오주엽목사.임병선목사.정영국목사.남동관목사,김오석목사.김시용장로,김은기장로(영주노회)엄영식목사(경동노회)정만익목사,양승면목사.김재원목사(경서노회)계성하목사,김영윤목사.이승애목사.이호용장로.박주혁장로.김수동장로,김기홍장로.조동만장로.김태현장로.고해종장로(경안노회)박종환목사(경북)김준영목사(목포)강원태장로(서울서북노회)이남순(서울)류승남목사(제주)정도출(서울강동)          

 

http://kidogkongbo.com/1295

         

 

 
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 목
내 용