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광훈목사, 광화문광장에서 문재인 대통령 탄핵 외쳐

길자연, 이용규, 이상민목사까지 가세

基督公報 | 입력 : 2019/08/16 [08:08] | 조회수: 190

전광훈목사는 8월 15일 오후 한국기독교총연합(이하 한기총)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는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'문재인 탄핵 8‧15범국민대회'를 개최하고 현 정부를 맹비난하고 문재인대통령의 하야를 촉구했다. 전목사는 현재 서명을 360만명 받았다며 앞으로 천만명 서명'을 하면 대통령을 하야시킬 수 있다고 했다. 

 

▲     © 基督公報

 

비가오는 가운데서도 약 5만여명(경찰 추산 4만명)이 참석했다.

 

▲     © 基督公報

 

길자연 목사가 첫번째 연사로 나섰다.

 

 
전광훈목사는 집회인파에 고무된 나머지 남대문까지 시민들이 운집했다고 했다.
 
한기총대표회장을 지냈던 이용규목사도 연사로 나섰다.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 목
내 용