진용식목사, 대교회와 대국민사기극 일조

창신교회, 대교회 사기극에 빠지지 말아야

基督公報 | 입력 : 2019/09/01 [09:14] | 조회수: 171

강제개종비즈니스업자 진용식 목사는 2019. 7. 7. 창신교회에서 설교하면서 "이 자리에도 추수꾼이 있을 수 있다"며 신천지가 있음을 암시하면서 설교를 했다. 

 
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 목
내 용